제천시청 최경선, 대구국제마라톤 국내 여자부 1위
상태바
제천시청 최경선, 대구국제마라톤 국내 여자부 1위
  • 충북일보
  • 승인 2019.04.09 08: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천시청 소속 최경선(27)선수가 2019대구국제마라톤 대회에서 국내 여자부 1위, 국제부 순위는 3위의 쾌거를 거뒀다.

그는 지난 7일 열린 이번 대회에서 여자부 42.195㎞ 풀코스를 개인 최고기록(종전 2시간32분27초)을 3분21초 앞당긴 2시간29분06초에 완주하며 2020 도쿄올림픽 여자 마라톤 기준기록인 2시간29분30초를 통과했다.

앞서 최 선수는 지난 2월 24일 열린 2019 경기국제하프마라톤대회(21.0975㎞)에서 1시간10분58초로 결승선을 통과하며 한국신기록을 세웠다.

이 신기록은 2018년 2월4일 일본 가가와현 마루가메에서 열린 제72회 가가와 마루가메 국제하프마라톤에서 김도연(SH서울주택도시공사)의 한국기록(1시간11분00초)을 1년 만에 2초 줄인 기록이다.

그는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 여자마라톤에서 4위를 차지했다.

이태우 제천시청 육상부 코치는 "여자 마라톤 한국기록(2시간25분41초) 경신를 실패해 아쉽지만 이번 대회 레이스 결과를 분석·보완 한 후 한국기록 경신에 재도전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