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인쇄박물관, 구글 온라인 전시회서 '직지' 홍보
상태바
고인쇄박물관, 구글 온라인 전시회서 '직지' 홍보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3.12 08: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고인쇄박물관이 대규모 온라인 전시회를 통해 '직지(直指)'를 홍보한다.

11일 청주고인쇄박물관에 따르면 구글 아트 앤 컬처(Google Arts & Culture)가 발명·발견한 역대 최대 규모의 온라인 전시회 '인류의 위대한 도전(Once Upon a Try)' 프로젝트를 선보인다.

이번 프로젝트는 고인쇄박물관을 포함한 23개국 110개 이상 기관에서 제공하는 컬렉션, 스토리 등을 한자리에 모아 400개 이상 온라인 전시로 수천년간의 놀라운 업적과 위대한 인물을 조명한다.

청주고인쇄박물관은 직지와 금속활자인쇄술 발명국 한국의 위상을 높이고자 지난해부터 구글과 프로젝트를 준비했다.

이 프로젝트는 청주 흥덕사에서 간행한 '자비도량참법집해' 번각본, 청주판 '명심보감' 등 30여 건의 주요 소장품을 공개하고 세계 최초 금속활자 발명에 얽힌 이야기와 고려 금속활자 제작 방법 등 2건의 전시를 선보인다.

 '세계 최초의 금속활자 발명:고려가 낳은 기술과 지혜'는 금속활자인쇄술의 발명과 직지, 프랑스국립도서관의 직지 소장 과정, 직지를 세계에 알린 박병선 박사 등을 소개한다.

 '고려의 금속활자 제작방법'은 고려시대 금속활자를 국가무형문화재 임인호 활자장이 전통방식으로 복원 제작하는 과정을 상세히 전한다.

이번 프로젝트와 전시는 구글 아트 앤 컬처 홈페이지 방문 후 '청주고인쇄박물관'을 검색하거나 '인류의 위대한 도전' 프로젝트 페이지(g.co/onceuponatry)에서 감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