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전교조 “충북도 명문대 진학률 조사 교육권 침해”

전국교직원노동조합 충북지부(이하 전교조 충북지부)는 충북도의 일방적으로 명문대 진학률 조사를 반박하고 나섰다.

전교조충북지부는 25일 성명을 내고 “충북도가 일선 고교에 절차적, 내용적 정당성도 없는 정보를 요구하는 것은 권한남용이며 교육권을 심각하게 침해하는 행위”라고 비난했다.

 아울러 “시대적 요구를 외면하고 자사고 설립을 위해 무리수를 두는 이시종 지사의 인재상과 교육관은 여전히 학력고사시대에 머물러 있다. 시대착오적이고 지역교육을 황폐화할 것이 분명한 자사고 설립 욕심을 지금 당장 거두라”고 촉구했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