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립무용·합창단, 여자교도소서 '찾아가는 공연'
상태바
청주시립무용·합창단, 여자교도소서 '찾아가는 공연'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2.14 08: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립무용단은 올해 첫 번째 '찾아가는 공연'으로 청주여자교도소를 방문한다.

시립무용단은 18일 오후 청주여자교도소 대강당에서 김소월의 시 '진달래꽃'을 배경으로 남녀의 애절한 사랑을 다룬 작품 '소월에게 묻기를', 신나는 장고가락이 있는 '설장고', 연인과 이별해 느껴지는 애틋한 여인의 마음을 표현한 솔로작품 '봄비'를 잇달아 무대에 올린다.

화랑을 소재로 한 남성무용수들의 카리스마 넘치는 화랑무와 함께 화려한 동작과 방울소리가 특징인 쟁강춤이 이어진다.

공연 중간에는 청주시립합창단이 출연해 아름다운 하모니를 곁들이는 콜라보 공연을 진행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