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교육청,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4103억원 조기집행
상태바
충북도교육청, 지역경제 활성화 위해 4103억원 조기집행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9.02.13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교육청은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올해 상반기 예산 4103억 원을 조기 집행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조기집행 대상 사업비 약 6659억 원 중 61.6%에 해당되는 금액이다.

충북교육청은 이 예산으로 △본청, 직속기관, 교육지원청, 사업시행기관, 지자체 등과 협력 강화 △학교 구매 물품과 기자재 조기(3월) 통합 구매 △ 신학기 시작 전 학교 전출금 교부 △ 일반수용비와 맞춤형복지비로 사용할 계획이다.

또 조기집행 대상에서 제외한 시설비에 대해서도 시설사업 조기추진, 긴급입찰제도 적극 활용, 선금·기성금 지급 활성화 등을 통해 상반기내 853억 원을 집행할 예정이다.

도교육청은 부교육감 단장의 재정집행 점검단도 구성해 매월 실적과 추진상황 점검, 실적 부진 부서와 기관 현황 분석 등 현장지원과 점검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