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음주운전 삼진아웃 치과의사 징역 8월 실형선고

음주운전으로 1년여 간 2차례 처벌받고도 또다시 술에 취해 운전대를 잡은 30대 치과의사에게 실형이 선고됐다.

청주지법 형사2단독 류연중 부장판사는 이런 혐의(도로교통법상 음주운전 등)로 불구속기소 된 치과의사 A씨(35)에게 징역 8개월을 선고하고 법정구속 했다고 13일 밝혔다.

A씨는 지난해 8월 1일 오전 3시 20분쯤 청주시 서원구 한 도로에서 자동차운전면허 없이 면허취소 수치인 혈중알코올농도 0.202% 상태로 승용차를 운전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그는 2017년 1월과 12월에도 음주운전죄로 각각 벌금 400만원, 500만원을 선고받았다.

박명원 기자  jmw20210@naver.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