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인삼골축제, 2019 충청북도 우수축제 선정
상태바
증평인삼골축제, 2019 충청북도 우수축제 선정
  • 충북인뉴스
  • 승인 2019.01.03 10: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은 증평인삼골축제가 지난 2014년부터 5년 연속 충북도 지정 유망축제에 선정된 데 이어 올해는 한 단계 높은 우수축제에 이름을 올렸다고 3일 밝혔다.

증평군에 따르면 충북도 축제평가단의 평가와 지역축제육성위원회의 최종심의 결과 증평인삼골 축제가 우수축제로 선정됐다. 인센티브도 5000만원을 확보했다.

1992년 증평문화제로 시작한 증평인삼골축제는 지난 2009년 현재의 명칭으로 이름을 바꾸고 지역특산품인 인삼과 홍삼포크를 홍보함과 동시에 지역문화와 역사 알리기를 담당하고 있다.

축제기간 중에는 축제의 백미인 204m 구이판 위에서 삽겹살을 구워 먹는 홍삼포크삼겹살대잔치와 전국인삼골가요제, 국제청소년페스티벌 등이 펼쳐진다.

또 지난 2017년 첫 선을 보인 인삼골DJ인맥파티가 열리고, 인삼과 홍삼포크를 이용한 갖가지 음식 및 지역 특산물이 판매된다.

지난해 10월 4일부터 7일까지 총 4일간 개최된 2018 증평인삼골축제에는 약 15만 명이 축제장을 찾아 농·특산물 매출 9억 8000만원 등 총 14억 원의 매출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2019년 충북도 지정축제에는 음성품바축제와 옥천지용제가 최우수축제에, 증평인삼골축제와 단양온달문화축제가 우수축제에, 영동포도축제와 청주 세종대왕과 초정약수축제, 생거진천농다리축제가 이름을 올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