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학부모연, "무상급식 볼모로 명문고 논의 유감"
상태바
충북학부모연, "무상급식 볼모로 명문고 논의 유감"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12.10 1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학교학부모연합회(회장 박진희, 이하 학부모연합회)는 10일 논평을 통해 충북도와 충북교육청의 고교무상급식 전면실시 합의와 관련,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다.

학부모연합회는 “이번 결정은 차별없는 교육과 보편적 복지를 염원하는 충북도민과 학부모의 요구에 부응하는 당연한 결과다. 크게 환영한다”고 밝혔다.

이어 “하지만 무상급식 합의에 패키지로 거론된 명문고 설립논의에는 유감을 표하지 않을 수 없다. 그동안 무상급식을 볼모로 충북도가 목표한 것이 결국은 명문고 설립이었다는 합리적 추론이 가능하기 때문이다”라고 강조했다.

또 “앞으로 두 기관이 합의한 ‘미래인재육성’의 방향 또한 예의주시할 것이며, 미래지향적인 교육 지표를 벗어나는 부분에 대해서는 결코 좌시하지 않을 것이다. 합의까지 논란과 갈등이 적지 않았던 만큼 이제부터 충북도와 교육청은 시행착오 없이 제도가 안착할 수 있도록 철저히 준비하고 친환경 급식 확대, 급식지원센터 설치 등 건강한 급식 시스템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