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국체전 충북선수단 8위, 금 53 은 64 동 73
상태바
전국체전 충북선수단 8위, 금 53 은 64 동 73
  • 박명원 기자
  • 승인 2018.10.19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은 18일 막을 내린 제99회 전국체전에서 8위를 차지했다.

도체육회에 따르면 충북선수단은 금메달 53개, 은메달 64개, 동메달 73개 등 모두 190개의 메달을 획득했다.

총득점 3만5812점으로 부산을 제치고 8위에 이름을 올렸다. 충북은 금메달 등 메달 수에서 뒤졌으나 높은 점수가 걸린 단체 경기에서 두각을 나타냈다.

특히 전통적으로 효자 종목인 롤러와 양궁, 우슈, 복싱, 검도 등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우슈와 롤러, 댄스스포츠는 종목 종합우승을 차지하며 순위를 끌어올리는 데 힘을 보탰다.

우슈는 금메달 3개를 비롯해 19개의 메달을 획득, 1655점을 얻었다. 롤러는 19개의 메달로 3206점, 댄스스포츠는 금메달과 은메달 각 1개로 460점을 획득했다.

  사격과 양궁, 조정은 종목별 준우승을, 검도와 정구, 세팍타크로는 종목 3위를 차지했다.

  각 종목에서 이 같은 좋은 성적을 올리며 충북은 3관왕 3명, 2관왕 7명 등 10명의 다관왕을 배출했다.

  육상(트랙) 3000m장애에서 금메달을 딴 조하림(청주시청)은 아시안게임에 이어 한해 두차례 한국 신기록을 세워 화제가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