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 ‘증평인삼골축제’ 성료…15만명 방문, 14억원 매출 올려
상태바
증평군, ‘증평인삼골축제’ 성료…15만명 방문, 14억원 매출 올려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10.07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은 '증평인삼골축제’를 열고 삼겹살 1000kg을 무료시식하는 홍삼포크삼겹살대잔치를 진행했다. <사진 증평군>

증평군은 태풍 콩레이 북상에도 불구하고 4일부터 7일까지 ‘증평인삼골축제’를 성공적으로 끝마쳤다고 7일 밝혔다.

증평군에 따르면 이번 축제에는 예년보다 다소 감소한 15만 명이 축제장을 방문, 14억 원의 매출을 올렸다.

이번 축제에서는 △인삼골건강가요무대 △인삼골 합창제 △I LOVE 증평페스티벌 △열린콘서트 등이 열려 관광객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했다.

또 ‘증평인삼골인맥(인삼+맥주)파티’는 인삼튀김과 맥주를 즐길 수 있는 특색 있는 자리가 됐다고.

6일에서 7일로 옮겨 개최된 인삼골축제의 대표 프로그램인 홍삼포크삼겹살대잔치에서는 약 1000kg에 달하는 홍삼포크가 무료시식용으로 제공돼 관광객들의 큰 호응을 얻었다.

이외에도 △사회복지박람회 △그린환경문화예술제 △증평인삼․MBC충북전국산악자전거대회 △증평행복교육마을학교축제 △가족체험마당 △오감체험마당 △인삼골장사씨름대회 △2018 증평 K-POP 국제청소년페스티벌 등 다양한 연계행사도 펼쳐졌다.

증평인삼&#8228;MBC충북전국산악자전거대회 장면 <사진 증평군>

특히 증평인삼․MBC충북전국산악자전거대회에는 전국 1100명의 자전거 동호인이 참가해 증평읍 송산리 증평군립도서관에서 삼기저수지를 지나 좌구산 MTB코스를 돌아 다시 도서관으로 돌아오는 약 40km 구간을 달리며 완연한 가을을 만끽했다.

홍성열 증평군수는 “태풍 북상으로 지난해보다는 어려운 여건에서 축제를 진행했지만, 안전사고 없이 잘 치러냈다”며 “궂은 날씨에도 축제장을 찾아주신 관광객분들에게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