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00년 역사 초등학교, 학생은 ‘절벽’…30년 전과 비교해 72%감소
상태바
100년 역사 초등학교, 학생은 ‘절벽’…30년 전과 비교해 72%감소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9.27 09: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도내에서 개교한지 100년 이상 된 초등학교로 본 학생인구 절벽 실태가 심각한 것으로 나타났다.

충북교육청에 따르면 교육행정요람 분석 결과 100년 이상 된 도내 초등학교는 모두 27개교로 학생수는 1988년 2만 3717명에 비해 72% 감소한 6687명(2018년 4월 기준)으로 나타났다.

1988년 4월과 2018년 4월을 비교해 학생 수가 가장 많이 감소한 학교는 청주 주성초(1898명→193명), 보은 관기초(406명→39명), 괴산 연풍초(318명→30명)다.

학생수가 가장 적게 감소한 학교는 1911년 개교한 진천상산초등학교로(1200명→ 949명)으로 20.9% 감소했다.

한편, 도내에서 가장 오래된 초등학교는 1904년 개교한 청주 청남초를 이어 보은 삼산초(1905년), 단양 영춘초(1906년)로 조사됐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학교가 100년 이상 유지됐다는 것은 마을과 지역도 100년 이상 됐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며 “지방자치단체와 교육기관이 함께 손을 잡고 학교 명맥을 이어갈 수 있도록 노력해야 한다” 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