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양군 공무원노조 "사이비 매체 법적 대응 나설 것"
상태바
단양군 공무원노조 "사이비 매체 법적 대응 나설 것"
  • 박명원 기자
  • 승인 2018.09.13 14: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단양군 공무원노조는 13일 지역 인터넷 매체의 보도 행태를 공개 비판하고 나섰다. 노조는 성명에서 "인터넷 매체가 일부를 전부인처럼 과장한 기사로 지역의 명예를 실추시키면서 불황의 긴 터널을 지나 대한민국 관광 1번지로 성장하는 단양을 나락으로 떨어뜨리려 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알 권리를 빙자한 과도한 행정정보 공개청구로 공직자들의 일상적인 업무 추진을 어렵게 만들고 있을 뿐만 아니라 거친 언동으로 (공무원들에게)불쾌감과 자괴감을 주고 있다. 이는 사이비의 전형적인 행태"라고 비판했다.

또한 노조는 해당 매체 종사자들의 단양군청 출입과 브리핑룸 사용 제한, 행정광고 중단, 출입 기자 등록 기준 제도화를 군에 요구하는 한편 일부 기사에 대해서는 법적 대응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