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증평군, 14일 증평군립도서관에서 인구교육 진행

증평군은 오는 14일 증평읍 송산리 증평군립도서관에서 군민 및 공직자를 대상으로 인구절벽 위기에 대응하기 위해 서울대학교 조영태 교수를 초청 인구 특강‘정해진 미래, 정해질 미래!’를 실시한다.

이번 강의는 빠르게 변화하고 있는 인구구조 불균형의 위기를 인식하고, 이에 대한 극복방안을 찾기 위해 마련됐다.

조영태 교수는 인구학 박사로 아시아인구학회 이사, 베트남정부 인구정책 자문 등을 역임하고 있으며, ‘정해진 미래’의 저자다.

조 교수는 평소“인구추이는 예측이 가능하고, 이에 미래는 어느 정도 정해져 있다”며 “저출산·고령화가 만드는 정해질 미래를 내다보고 이를 대비하기 위해 제대로 된 준비와 전략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군 관계자는“각종 매체를 통해 저출산의 심각성이 알려지고, 인구절벽의 위기의식은 공감하고 있으나 젊은 세대들의 출산 및 육아에 대한 가치관은 바뀌지 않는 실정”이라며“결혼의 진정한 의미와 출산에 대한 가치에 대해 주민들이 관심과 공감대를 형성할 수 있도록 군민 인식개선 교육을 지속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말했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