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청주시의회 재량사업비 논란
충북NGO "재량사업비 폐지 시정 정책 토론 청구"

충북시민사회단체연대회의가 '청주시의원 재량사업비(소규모주민숙원사업비) 폐지 및 제도 개선 방안을 위한 시정 정책 토론 청구'에 돌입한다.

연대회의는 10일 시정정책토론회 제안서를 통해 "재량사업비 논란이 한 달이 넘어가고 있지만 논란은 수그러들 기미가 보이지 않는다"라며 "시의회에 대한 신뢰는 떨어지고 있고 이는 결국 청주시민들에게 돌아올 수 밖에 없다. 의회는 주민들의 의견을 들어보자는 토론회는 고사하고 간담회 장소조차 내어주지 않는다"라고 비판했다.

이어 이들은 "청주시의회 재량사업비 논란을 공론화해 해결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청주시와 청주시의회, 전문가, 시민사회 등이 참여하는 시정정책토론회를 청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박명원 기자  jmw20210@naver.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