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의소리>음성복합발전소 난항…서효석 "서두르지 말아야"
상태바
<음성의소리>음성복합발전소 난항…서효석 "서두르지 말아야"
  • 고병택 기자
  • 승인 2018.08.31 14: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복합발전소 유치를 둘러싼 주민 간 갈등이 계속되는 가운데, 유력한 해법으로 제시됐던 검증위원회 구성이 난항을 겪고 있다.

지난달 23일 조병옥 군수는 반대추진위원회와 평곡2리 및 인근 마을주민과의 간담회에서 투명성과 공정성, 객관성을 담보로 하는 검증위원회 구성을 제안하며 돌파구를 찾는 듯 보였다.

그러나, 이후 반대추진위는 "선정지역을 평곡리로 특정해 진행되는 검증위에는 참여할 수 없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이에 따라, 찬·반주민 간의 갈등의 골도 계속 깊어지고 있다. 해법은 없는 것일까?

음성군의회 서효석 의원 (사진제공=음성타임즈)

음성군의회 서효석 의원은 31일 제303회 임시회를 통해 "반대 주민들은 검증위 구성에 불신을 보이고 있다"며 "시간이 걸리더라도 반드시 반대위 주민들을 검증위에 참여토록 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서효석 의원의 대군정질의를 <음성의 소리>에서 전한다.

한편 음성군과 한국동서발전은 지난해 12월 음성읍 평곡리 일대에 970MW급 총 1조 200억원 규모의 발전소 건립을 사실상 확정하며 찬반논란이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