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교직원 연 1회 결핵검진 의무화
상태바
충북교육청, 교직원 연 1회 결핵검진 의무화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8.22 09: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교육청은 올해부터 교육기관에 근무하는 교직원은 결핵검진을 의무적으로 받아야 한다고 22일 밝혔다.

충북교육청은 이같은 내용을 각급 학교에 안내하고 매년 1월 1일부터 12월 31일까지 연 1회 결핵 검진을 받도록 했다.

검진대상은 교사와 행정직 공무원, 기간제 교사, 배식 도우미 등 학교에 근무하는 모든 직원이다.

신규채용된 근무자는 학교근무 전 같은 해에 결핵 검진을 받았어도 근무하는 날부터 1개월 이내 결핵 검진을 다시 받아야 한다.

단 잠복 결핵 감염 검진은 결핵 검진과 달리 재직한 기간 중 한 번만 받으면 된다.

학교장은 결핵 검진 시기와 검진 기관 등을 선정해 학교 실정이나 지역 여건에 맞게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해야 한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결핵 환자나 잠복 결핵 감염자의 조기 발견과 치료로 결핵 발생을 예방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