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충북 저수지 43곳에 `수상태양광' 시설 추진

충북도는 9일 도청 소회의실에서 한국농어촌공사 충북본부, 한국에너지공단 세종충북본부와 태양광 발전시설 설치 등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오는 2020년까지 도내 저수지 43곳에 2900억원을 투입, 162.5㎿의 수상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한다.

도는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행정 업무를 지원한다. 한국농어촌공사는 도내 저수지에 설치하는 수상 태양광 사업을 직접 투자해 진행한다.

한국에너지공단은 재생 에너지 관련 정책과 기술, 정보 등을 제공하기로 했다. 200억원의 예산을 확보해 영농형 태양광 발전시설을 설치하는 농가에 시설비의 90%까지 융자해줄 예정이다.

도는 오는 2030년까지 에너지 자립률을 현재 3.6%에서 30%까지 향상하기 위해 신재생에너지 확충에 나서고 있다.

 

충북인뉴스  cbinews043@daum.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인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