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청주박물관, 연극 ’삼총사‘ 공연 개최
상태바
국립청주박물관, 연극 ’삼총사‘ 공연 개최
  • 충북인뉴스
  • 승인 2018.07.25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립청주박물관(관장 한봉규)은 야간개장 연계 프로그램으로 ’희로애락‘가족연극을 개최한다. 7월 28일 토요일 오후 3시에 ’극단 청년극장‘의 ’삼총사‘가 상연된다.

연극 ’삼총사‘는 가족의 차갑고, 매몰찬 행동에 상처와 분노가 따르지만, 냉정하고 험난한 세상을 살아가는 데 있어 가족은 힘이 되기도 한다는 이야기를 담고 있다.

생활고 때문에 2교대로 택시 운전을 하는 첫째 금자와 둘째 태윤은 정신지체인 셋째 재명을 돌보며, 집 나간 아버지를 찾기 위해 전단지를 쉬지 않고 끊임없이 사람들에게 나눠준다. 하지만 정작 아버지는 다른 사람과 몰래 살림을 차리고 있었다. 세 남매는 뒤늦게 그 사실을 알게 되면서 그 속에서 일어나는 가족의 갈등을 그렸다.

’삼총사‘의 작가 박근형은 “가족이란 때론 상처를 남기며 한없이 밉기도 하지만 언제나 그리움으로 남는다. 연극을 통해 각박하고 메말라가는 사회에서 관객들의 가슴을 따뜻하게 해 줄 것이다.”라고 밝혔다.

공연 관람은 사전 예약이며, 7월 23일(월)부터 27일(금)까지 청주박물관 누리집(cheongju.museum.go.kr)의 ‘희로애락 가족공연’ 페이지 또는 전화(043-229-6314)를 통해 1인 4매까지 접수가 가능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