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간공채' 충북문화재단 사무처장 4파전 압축
상태바
`민간공채' 충북문화재단 사무처장 4파전 압축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7.23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문화재단(대표 김경식) 사무처장 공개 모집에 4명의 후보가 최종심사에 올라 면접시험을 마쳤다.

과거 공무원 파견 형식에서 벗어나 처음으로 전문분야의 공개모집으로 진행되는 가운데  최종 심사에 오른 4명의 후보 중 3명은 지역 문화예술계에서 활동해온 인물로 알려졌다.

충북문화재단은 지난 6월말 사무처장직을 공채 공고를 냈고 1차 서류전형에 통과한 4명의 후보를 대상으로 20일 면접시험을 끝냈고 27일 최종합격자를 발표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