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 전 지역 폭염경보 12개교 단축 수업
상태바
충북 전 지역 폭염경보 12개교 단축 수업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7.18 0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 전역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도내 일선 학교도 단축 수업에 나섰다.

  17일 충북교육청에 따르면 지난 16일 초교 1곳, 중교 6곳, 고교 1곳 등 모두 8개 학교가 폭염으로 단축 수업을 한 데 이어 이날 추가로 중교 3곳과 고교 1곳 등 모두 12개 학교가 단축 수업을 진행했다.

  지역별로는 청주권 7곳과 괴산·증평 3곳, 제천 1곳, 보은 1곳 등이다.

도교육청은 폭염 경보가 발령하면 학교장이 판단해 등·하교 시간을 조정하거나 휴업을 할 수 있게 공문을 발송했다.

  또, 학교 재난안전담당관과 교장, 교감 등에 문자를 발송하고 폭염 주의보 발령 시에는 단축 수업을 검토하고, 체육 활동, 실외학습 등 야외활동을 자제하도록 안내했다.

  폭염 특보 시에는 학교장이 판단해 무더운 시간대(오후 1시~오후 5시) 체육활동 자제와 단축 수업 등을 시행할 수 있다. 

  올해 폭염대응 기간은 9월 30일까지이며, 폭염 특보 시 탄력적으로 운영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