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청주시, ‘1도 1대표 직거래장터’ 7월부터 열어

청주시는 오는 7월 중 청원생명축제장인 청원구 오창읍 미래지농촌테마공원에서 '1도 1대표 직거래장터'를 연다고 12일 밝혔다.

청주시에 따르면 이는 농림축산식품부와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서 추진한 공모에서 청주시가 선정된 것으로, 청주시와 충북도가 주관하고 농협중앙회충북지역본부 청주시지부가 운영을 맡는다.

이 사업은 청주지역 내 농가가 생산한 농산물을 직접 판매할 수 있는 직거래 장터(매주 토·일 운영)로 운영된다. 청주시는 올해 청주시와 한국농식품유통공사(aT)가 4억 7500만 원을 투입해 전국대표 광역장터로 키울 예정이다.

또 지역 소속 농가가 고루 참여할 수 있도록 지역별 대표품목을 반영하고, 소비자 신뢰도 제고를 위한 품질관리를 강화할 계획이다.

장터 참여 희망농가는 상시 모집하며, 주소지 해당 구청 농축산경제과에서 신청할 수 있다.

원상연 원예유통과장은 “미래지농촌테마공원은 천안, 진천, 증평, 오창과학산업단지 부근에 위치해 소비자 접근이 쉽고, 오토캠핑장, 생태놀이터 등이 있어 장점이 있다”며 “직거래장터 육성을 통해 고령농·영세농 등 경쟁력이 낮은 생산자에게 안정적인 판로를 제공하고 소비자는 고품질의 다양한 농식품을 합리적인 가격으로 구매할 수 있는 기회”라고 말했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