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준용 청주대 공예과 교수, 2018 로에베 공예상 작가로 선정
상태바
김준용 청주대 공예과 교수, 2018 로에베 공예상 작가로 선정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8.05.25 11: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준용 청주대 공예디자인학과 교수

김준용 청주대 공예디자인학과 교수가 ‘2018 로에베 공예상(The Loewe Craft Prize)’ 최종 작가로 선정됐다.

로에베 공예상은 프랑스 파리에 본사를 두고 있는 루이뷔통 모에 히네시(LVMH:LouisVuittonMoëtHennessy) 산하 패션 브랜드인 로에베의 로에베재단(Loewe Foundation)이 2016년 만든 상이다.

도자, 유리, 섬유, 칠기, 금속, 나무, 가죽, 종이 등 다양한 분야의 공예품을 대상으로 한다. 김준용 교수는 올해 86개국 1865명의 지원자 중 ‘Tears in the Sunset’란 작품으로 최종 30명의 작가에 선정됐다.

5월 영국 런던 디자인 뮤지엄(the Design Museum)에서 열리는 전시를 시작으로 1년 동안 뉴욕과 동경의 주요 박물관에서 순회전을 갖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