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주당 음성군 2선거구 김기창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상태바
민주당 음성군 2선거구 김기창 예비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 음성타임즈
  • 승인 2018.05.21 14:2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자는 돌을 던지면 그 사람을 향해 쫓아간다”
김기창 예비후보의 선거사무소 개소식에 참석한 민주당 예비후보들이 필승을 다짐하고 있다.
선거 승리를 다짐하고 있는 김기창 예비후보

6·13지방선거 충북도의회 음성군 2선거구에 출마하는 더불어민주당 김기창 예비후보가 20일 선거사무소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선거전에 돌입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시종 충북도지사 예비후보, 임해종 중부3군 지역위원장, 이원배 고문, 김관제 경주김씨 종친회장, 같은 당 출마 예비후보군을 비롯 지지자들이 참석, 김 예비후보의 필승을 다짐했다.

임해종 위원장은 “김기창 후보는 듬직하고 활기찬 후보이다. 정치에 뜻을 품은 지 1년여 만에 후보로 나서게 됐다”면서 지지를 호소했다.

그러면서 “이번 선거를 위해 민주당은 탄탄한 후보진을 구축했다”면서 “집권 1년차 높은 지지율을 보이고 있는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지역에서 큰 지지를 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원배 고문은 “개는 돌을 던지면 그 돌을 쫓아가지만, 사자는 돌을 던지면 그 사람을 향해 쫓아간다”는 옛말을 인용하며 일부 정치인들의 행태를 꼬집었다.

이 고문은 “감투 쓴 양반들이 국리민복을 위해 일하지 않고 사리사욕을 채우는 경우가 있다”면서 “사자 같은 김기창 후보를 내 세울 수 있어 행복하다”며 우회적인 지지 의사를 밝혔다.

이시종 충북도지사 예비후보는 “조병옥 음성군수 후보와 김기창 후보가 함께 나간다면 음성군 발전에 큰 힘이 될 것이다. 동반당선 되기를 바란다”며 힘을 실었다.

김기창 예비후보의 지지를 당부하고 있는 임해종 위원장.
이시종 충북도지사 예비후보가 축사를 하고 있다.

김기창 예비후보는 먼저 “함께 힘을 모으고 치열하게 경쟁하는 운동경기를 통해 더불어 살아가는 공동체의 소중함을 체득하게 됐다”며 “행복한 음성의 미래를 제가 할 일이 무엇인지를 깨닫게 됐다”면서 선거 출마 배경을 설명했다.

김기창 예비후보는 ‘혼자 꾸는 꿈은 그냥 꿈에 머물지만 함께 꿈을 꾸면 곧 현실이 된다’는 몽골 속담을 빗대며 “건강하고 활력 넘치는 행복한 음성이 제가 꿈꾸는 미래 비전”이라고 말했다.

김기창 예비후보는 100세 시대에 걸맞는 어르신들이 건강한 음성, 지역경제 기반이 튼튼한 음성, 교육 걱정 없는 음성, 금왕 삼성간 4차선 도로 확포장 사업 등을 주요 공약으로 내 걸었다.

김기창 예비후보가 가족들을 소개하고 있다.;
민주당 출마자들의 당선을 호소하고 있는 이원배 고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이백용 2018-06-08 14:32:06 , IP:223.6*****
음성군 금왕이 낳은아들 김기창 지역의 일꾼으로
태어나서 이제 제자리로 왔구나 열심히 땀흘리며 음성군의 아들로 거듭나거라 김기창 화이팅!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