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보도자료
청주시 보건소, 노인무릎인공관절수술 지원 접수65세 이상, 법정본인부담금 최대 120만원 지원

청주시는 무릎관절염으로 고통을 받으면서도 경제적 이유로 수술을 받지 못하는 저소득층 어르신을 대상으로 무릎인공관절 수술비지원 신청서를 접수한다고 10일 밝혔다.

지원대상은 만 65세 이상(1953년)의 기준 중위소득 50% 이하인 자로서 지원대상으로 선정되면 1인당 법정본인부담금의 최대 120만원(한쪽 무릎기준)까지 지원받을 수 있다. 주소지 관할 보건소에서 연중 수시접수하고 있으며 서류검토후 대상자로 추천되면 3개월 기한 내 전국 어느 병원이든 지원자가 원하는 병원에서 수술을 받을 수 있다.

무릎관절증은 만성질환 중에서도 소리 없이 노인을 위협하는 질환으로 방치하면 안된다. 그러나 아직도 많은 어르신들이 무릎이 아파 밤잠을 설치고 밖에 나가는 것조차 고통스러운 하루하루를 보내는 등 퇴행성관절염 고통으로 살아가면서도 경제적 이유, 수술에 대한 두려움 등으로 치료를 받지 못하고 파스 한 장에 의존하거나 단순히 통증완화 주사 혹은 진통제만으로 버티다 상태를 악화시키는 과정을 겪는다.

이철수 서원보건소장은 “무릎관절수술 지원을 통해 의료사각지대의 어르신들께 희망을 드리며 건강하고 행복한 노후생활을 영위하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 고 말했다.

충북인뉴스  cbinews043@gmail.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