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 원남산단 군유지 매각 의혹 질타…성의모 前 위원장 1인시위
상태바
음성군 원남산단 군유지 매각 의혹 질타…성의모 前 위원장 1인시위
  • 음성타임즈
  • 승인 2018.04.10 11:32
  • 댓글 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의 소리> 음성군청 앞 1인시위 현장

(음성타임즈) 원남산단 내 군유지 매각과 관련 해당 지역 주민들의 반발이 거센 가운데, 성의모 前 원남산단비상대책위원장이 군청 앞 1인시위를 전개하고 있다.

성의모 前 위원장은 “군유지 매각과정을 음성군수는 모르쇠로 일관하고 있다”며 “군수가 그 땅을 팔았다는 사실을 모르겠느냐. 군민들을 기만하고 있다”면서 강한 의혹을 제기했다.

그러면서 “계속해서 진행되고 있는 음성군 산단정책은 취소되거나 그 방향을 바꿔야 한다”며 “앞으로 수 없이 발생하는 폐기물처리시설을 어떻게 처리할 생각이냐”고 질타했다.

한편 바른미래당 소속인 성의모 前 위원장은 오는 지방선거에서 음성군의회 가선거구에 출마할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2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상당리이장 2018-04-20 03:17:55 , IP:125.1*****
원남산업단지에 입주하고 공장을 짓고 있는 엠케이전자도 문제가 있습니다 경기도 용인에서 음성으로 폐기물처리 공장을 세우면서 유해금속 취급시설을 많다는데 음상군은 상세한 조사를 진행해서 문제가 발생할 수 있는 업체의 영업을 허가하지 말아야 할 것 입니다

용인시민 2018-04-19 18:59:35 , IP:223.6*****
최근 원남산업단지에 입주하고 공장을 짓고 있는 엠케이전자도 문제가 많던데요 경기도 용인에서 환경문제를 일으켜서 이번에 음성으로 폐기물처리 공장을 세우면서 유해금속 취급시설을 다 모았다는데 음성이 동네북인가요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