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성군의회 이상정 의원 "칼바람 맞으며 지켜 낸 땅, 환경오염유발업체에 매각"
상태바
음성군의회 이상정 의원 "칼바람 맞으며 지켜 낸 땅, 환경오염유발업체에 매각"
  • 음성타임즈
  • 승인 2018.03.27 14: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음성의 소리> “원남산단, 그 땅이 어떤 땅입니까?”

(음성타임즈) 음성군의회 이상정 의원은 27일 제298회 임시회 5분발언을 통해 최근 논란이 되고 있는 원남산단 내 광메탈 이전과 관련 강도 높은 비난을 이어갔다.

이날 준비된 원고를 읽어 내려가는 이상정 의원의 목소리에는 비장함마저 느껴졌다.

이 의원은 “지금 원남면이 들끓고 있다. 이번처럼 참담한 경우는 처음”이라며 “환경오염유발업체에 원남산단의 산업시설 용지를 매각한 이유가 무었이냐“고 따져 물었다.

이 의원은 먼저 “도대체 16억이 넘는 거액을 매매하고 중도금 8억 원이 입금되는 과정을 군수와 경제국장이 몰랐다고 하는 데 이 말을 누가 믿을 수 있겠느냐”고 반문했다.

그러면서 “상식적으로 납득이 되지 않는 해명을 음성군은 하고 있다”고 질타했다.

이 의원은 “지적된 문제를 부하 직원들에게 떠넘기려는 음성군의 행태를 보며 참담한 심경을 가눌 수 없다”며 말을 이어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