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청주시, 장애인직업적응훈련시설 2019년 3월 개관

청주시는 장애인복지타운 조성을 위한 ‘장애인직업적응훈련시설 건립’을 본격 추진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청주시에 따르면 이 사업은 지난해 국비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 2018년 본예산에 국비 3억 6000만 원 포함 총 15억 3000만 원을 확보했다.

장애인직업적응훈련시설은 흥덕구 신봉동 500번지 현재 견인보관소 부지에 2층 518㎡규모로 들어설 예정이다. 이곳은 집단활동실, 일상생활훈련실, 직업적응훈련실 등을 갖추고 청주지역 내 직업재활시설이나 표준사업장으로 취업을 위한 재활기능 기초훈련과 직업기초 기능훈련을 담당하게 된다.

청주시는 2월 설계공모를 시작으로 6월 착공을 거쳐 2019년 2월 준공할 계획이다. 개관은 운영자 공개모집을 통해 진행하며 2019년 3월에 개관한다.

이 사업은 청주시내 특수학교 졸업자가 매년 300여명에 달하고 있으나 취업률이 27%에 그치는 등 취업사각지대가 해마다 발생되고, 이중 발달장애인이 전체의 68%를 차지하는 등 장애 맞춤형 직업적응훈련시설이 전무해 수요자 맞춤형 재활프로그램 및 훈련중심 역할을 통해 장애인 삶의 질 향상과 자립생활 지원을 목표로 추진하게 됐다.

청주시 관계자는 “인구 100만 청주시를 대비해 장애인종합복지관과 장애인직업적응훈련시설 및 장애인 주간보호시설 등의 클러스터를 통한 장애인복지타운을 조성해 장애인이 행복한 청주 만들기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