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충북 이틀째 한파특보 13일(토) 낮부터 풀려

전날에 이어 12일에도 충북 전역에 한파경보가 발효됐다. 한파경보는 아침 최저 기온이 영하 15도 이하로 이틀 이상 지속할 것으로 예상할 때 발령한다.

청주기상지청에 따르면 이날 6시 50분 현재 괴산 영하 22.2도, 음성 영하 21.8도, 제천 영하 20.2도, 증평 영하 19도, 충주 영하 18.6도, 청주 영하 13.5도, 영동 영하 11.3도 등 전역이 영하권 수은주를 기록했다.  낮 최고 기온은 영하 6도에서 영하 4도의 분포로 전망했다. 기상지청은 13일 낮부터 추위가 점차 풀려 평년기온을 회복할 것으로 내다봤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현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