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평군청 씨름단, 창단 첫 천하장사 김진 선수
상태바
증평군청 씨름단, 창단 첫 천하장사 김진 선수
  • 최현주 기자
  • 승인 2017.11.28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증평군 인삼씨름단 김진 선수(28)가 지난 20~26일까지 전남 나주다목적체육관에서 열린 ‘IBK 기업은행 2017 천하장사 대축제’ 천하장사 결정전에서 김재환(용인백옥쌀)을 3-0으로 누르고 천하장사에 등극했다.

2013년 증평군 인삼씨름단에 입단한 김진 선수는 연승철 감독의 지도하에 2014년 보은장사, 2014 청양 단오장사, 2016년 홍성 설날장사 대회에서 백두장사 타이틀을 거머졌다.

이후 고질적인 무릎부상으로 슬럼프를 겪었으나 오랜 재활 끝에 제98회 전국체육대회 장사급 금메달을 목에 걸며 부활한 후 이번 대회에서 생애 첫 천하장사, 네 번째 장사에 등극하는 쾌거를 이뤘다.

1998년 인삼씨름단을 창단한 증평군은 ▲충북 유일의 씨름 전용훈련장 ▲증평인삼배전국장사 씨름대회 개최 ▲전국 유일의 여성 씨름 심판 등 전통 스포츠인 씨름의 부흥에 앞장선 결과 창단 이래 첫 천하장사를 배출하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