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중앙도서관, 찾아가는 ‘꿈의 책 버스’ 출발

충북중앙도서관(관장 김규완)은 14일 청주시 오송초등학교를 시작으로 도내 유·초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2017 꿈의 책 버스’ 운행을 시작한다고 밝혔다.

‘꿈의 책 버스’는 45인승 버스를 미니 도서관으로 개조한 것으로 움직이는 도서관이다. 학생들이 즐겁게 책을 읽을 수 있도록 ‘책 버스’ 내부 구조를 변경, 편안하고 안락한 독서 환경을 조성했다.

‘책 버스’ 내부에는 양쪽에 서가를 두고 계단식 의자를 설치했으며 그림책이나 동화책를 영상으로 볼 수 있는 대형 TV도 설치했다. 버스 바닥에는 온돌 판넬을 깔아 겨울에도 학생들이 따뜻하게 책을 볼 수 있도록 했다.

중앙도서관에 따르면 ‘꿈의 책 버스’는 중앙도서관이 학생들에게 다양한 독서체험의 기회를 제공하는 한편 독서의 생활화, 인성함양, 학교 독서교육 활성화를 위해 마련했다. 26개교 50회 총 1100여 명을 대상으로 책 읽어주기, 동화 구연, 책 놀이 활동을 진행할 예정이다.

14일에는 86명의 오송초등학교 학생들이 참여해 △동화 들려주기 △사랑의 카드·책 갈피 만들기 △사랑을 표현하는 긍정적 단어 카드 만들기 등 활동을 했다. 

최현주 기자  chjkbc@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