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영동 ㈜사과망태기 조규표 씨, 농정유공 국무총리 표창 수상

영동의 농업회사법인 ㈜사과망태기 조규표(43·사진) 대표가 정부세종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 ' 22회 농업인의 날 행사'기념식에서 농정유공자 국무총리 표창을 10일 수상했다.

㈜사과망태기 조규표 대표.

조 씨는 한국농수산대학교를 졸업하고 2002년부터 고향인 영동군에 정착해 영농을 시작했다.

2013년 영동군 양강면에서 사과 가공을 위한 농업회사법인 ㈜사과망태기를 설립 후, 내실있게 운영해왔다.

회원 15명 등 지역 농업인의 사과를 임가공해 주고 있으며, 향과 맛을 살리기 위해 착즙한 후, 70도로 저온 살균해 기존의 사과즙과 차별화한 제품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와 농외소득 창출에 기여했다.

사과가공 뿐 아니라 사과나무 분양, 과일가공체험 등 서비스 및 체험사업도 병행해 그 부가가치를 더욱 높임과 동시에 매년 양강면 내 소외계층에 물품과 학용품을 후원했다.

또한 관내 학교와 산학협력협약으로 후배 양성의 길을 터놓는 등 지역사회 공헌을 아끼지 않아 이번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영동군농업기술센터 윤주황 소장은 "우리 군의 젊은 청년농업인이 지역사회와 함께 6차산업을 주도해 전국적 인정을 받아 자랑스럽고 축한다"며 "6차산업의 선두주자로서 지역사회와 더불어 더욱 발전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충북일보  cbinews043@gmail.com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