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천시장 출마 예상자 여성 당원 폭행 의혹
상태바
제천시장 출마 예상자 여성 당원 폭행 의혹
  • 충청타임즈
  • 승인 2017.11.09 08: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8년 지방선거에서 제천시장 출마 선언을 한 더불어민주당 출마 예상자가 여성 당원을 폭행했다는 의혹이 제기됐다.

더불어민주당 일부 당원들에 따르면 충북도당 여성 당원인 A씨가 지난 4일 당 행사에 참석후 돌아오던 중 버스안에서 내년 지방선거 출마 예정자인 장인수씨에게 폭행을 당한 것으로 알려졌다.

당시 장 씨는 A씨와 술을 마시던 중 노래를 불러보라고 요구하다 이를 거부하는 A씨의 머리와 얼굴을 여러 차례 때려 현재 병원에 입원치료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에 대해 장 씨는 “A씨와 술을 마시던 중 친누나에 대해 나쁘게 말해 언성을 높였을 뿐 폭행은 없었다”고 주장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