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창 체육시설용지 용도변경 의견수렴
상태바
오창 체육시설용지 용도변경 의견수렴
  • 충청타임즈
  • 승인 2017.10.30 09: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주시 오창과학산업단지내 체육시설용지의 용도 변경을 통한 주상복합 아파트 건립 추진여부가 조만간 결론날 전망이다. 청주시는 29일 오창과학산업단지 개발 및 실시계획 변경을 위한 주민의견 청취에 들어갔다고 밝혔다.

변경내용은 장기 미사용 체육시설용지를 주상복합 용도로 활용하는 것이다. 1만9813㎡ 규모의 체육시설용지를 폐지하고 특별계획구역을 신설한다. 도로 건설 등을 위해 면적은 1만8658㎡로 줄었다.

학교시설용지는 기존 1만4660㎡에서 1만5436㎡로 증가했다. 주상복합 아파트가 건립되면 학생 수가 늘어날 것으로 예상되기 때문이다.

도로 폭도 25m에서 25~29m로 변경했다. 차량 진·출입을 용이하게 하기 위한 가감차로를 만들기 위해서다.

앞서 오창읍 각리지역 주택조합은 지난달 중순 이런 내용이 담긴 주민 제안서를 충북도에 제출했다.

애초 시는 용도 변경 승인권한이 있는 도에 제안서가 접수돼도 체육시설용지를 용도 폐지하거나 변경하지 않기로 했다.

하지만 허용 쪽으로 입장을 선회했다. 지역주민들이 지난 6월 아파트 건립에 찬성한다는 의견서를 제출한 데다 수질오염 총량 할당 부하량을 받는 점 등을 고려했다.

시는 다음 달 15일까지 주민 의견을 들은 뒤 이 결과와 관련부서 협의 내용 등을 도에 제출할 예정이다.

도는 같은 달 22일 산업단지계획 심의위원회를 열어 변경안의 승인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조합 측에 요구한 도교육청 등 관련 기관과의 협의한 사항 등도 심의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