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정치·행정
민주당 충북도당 “KTX세종역 재추진 반대”

더불어민주당 충북도당은 12일 “KTX 세종역과 관련해 자유한국당 충북도당이 억지를 펴고 있다. 악의적인 정치공세를 중단하라”는 성명을 발표했다.

충북도당은 이날 낸 성명에서 “문재인 대통령은 대선 후보 시절 이미 세종역과 관련해 `4개 광역단체장의 합의에 따른다'는 원칙을 천명한 바 있다” 며 “따라서 충북의 합의 없는 세종역 추진은 있을 수 없고 애당초 불가능한 일”이라고 선을 그었다. 이어 “아니 땐 굴뚝에 연기를 만들려는 한국당의 모습에 안쓰러움을 느낀다. 사실 관계를 호도하는 자유한국당의 저의는 무엇인가?"라고 반박했다.

충북도당은 “`KTX세종역 재추진 반대'입장을 확인한다”면서 “내년 지방선거를 앞두고 악의적인 정치 쟁점화를 통해 충청을 분열시키는 한국당의 의도에 분노를 금할 수 없다”고 말했다.

지난 8일 한국당 충북도당은 이춘희 세종시장의 KTX 세종역 재추진 발언과 관련해 “허무맹랑하고 터무니없는 망언이고 망발”이라며 `한심한 민주당 부끄러운 줄 알라'는 제목의 성명을 발표한 바 있다.

권혁상 기자  jakal40@hanmail.net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혁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