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기협 `이달의 기자상' 임지수·이태현·김근혁 수상
상태바
충북기협 `이달의 기자상' 임지수·이태현·김근혁 수상
  • 충청타임즈
  • 승인 2017.06.29 08: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기자협회는 28일 충북도교육청 기자실에서 2017년도 2분기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을 열었다. (왼쪽부터)중부매일 신동빈기자, 충청타임즈 임지수기자, 이성기 충북기자협회장, CJB청주방송 김근혁,이태현기자.

충청타임즈 편집부 임지수기자가 2017년도 2분기 충북기자협회 이달의 기자상 편집부문 수상자로 선정됐다.

충북기자협회(회장 이성기)는 28일 충북도교육청 기자실에서 2017년도 2분기 이달의 기자상 시상식을 열었다.

이날 편집부문 기자상을 받은 임지수기자는 식목일과 관련 `오늘은 심고 내일은 베어내고'란 제목을 통해 식목일 공휴일 폐지 이후 나무에 대한 관심도가 떨어진 모습과 현실을 전했다.

임 기자는 한쪽에선 나무를 심는데 다른 쪽에선 훼손하는 모습이 안타깝게 느껴지고 조금이나마 나무에 대한 관심과 관리가 지속했으면 하는 바람을 제목에 고스란히 담아냈다.

일반보도부문에서는 CJB청주방송 이태현·김근혁기자가, 사진보도부문은 중부매일 신동빈기자가 각각 선정됐다.

이태현·김근혁기자는 최순실·정유라 사태 이후 `특혜'는 학생들에게 가장 큰 `적폐'의 대상이 돼버린 상황에서 유명 사립대 지방 캠퍼스의 `특혜 의혹'을 사실로 밝혀내며 사회에 경종을 울렸다.

신동빈기자는 2017 충북기능경기대회 용접부문에 출전한 선수가 불꽃과의 사투를 벌이는 모습을 사진에 생생히 담았다.

기자상 심사는 최도규 충북대 교수(독어 독문학과), 이성구 온리법률 사무소 대표변호사, 농협중앙회 충북지역본부 윤필웅 홍보실장, 충북지방경찰청 김영돈 홍보계장, 충북도청 이규상 보도팀장이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