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con 충북인뉴스 페이스북&트위터 친구가 되어주세요.
상단여백
HOME 사회·교육
40대 女 “불법체포 당했다” 업무방해 체포 경찰관 고소

업무방해 신고를 받고 출동한 지구대 경찰관이 엉뚱한 사람을 체포해 피해를 봤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 고소인은 `경찰이 사건 당사자도 아닌 자신을 체포했다'는 주장을 펼치고 있다. 반면 해당 지구대는 적법한 절차에 따른 공무집행일 뿐이라는 입장이다.

20일 청주 청원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전 1시30분쯤 내덕동의 한 주점에서 “영업시간이 끝났는데 손님이 나가지 않고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주점 손님인 A씨(42·여) 등 3명으로부터 `곧 나가겠다'는 말을 듣고 철수했다. 그러나 오전 1시50분쯤 해당 주점에서 “(손님이)아직도 안 나가고 있다”며 또 한 번 신고가 들어왔다.

경찰은 A씨 등을 업무방해 혐의로 체포하려 했으나 A씨가 순순히 응하지 않자 수갑을 채워 지구대로 연행했다.

하지만 이날 오후 A씨는 당시 출동한 지구대 경찰관들을 불법체포·감금 혐의로 고소했다.

이와 관련 지구대 관계자는 “현장에 도착했을 당시 A씨가 주점 주인과 심하게 말다툼을 하고 있었다”며 “순순히 협조하지 않아 체포할 수밖에 없었다”고 말했다.

충청타임즈  webmaster@cbinews.co.kr

<저작권자 © 충북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타임즈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