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도 심의 통해 6개 지역 우수 축제 선정
상태바
충북도 심의 통해 6개 지역 우수 축제 선정
  • 충청리뷰
  • 승인 2016.01.13 08: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도는 품바축제와 온달문화축제 등 도내 6개 지역 축제를 올해 도 지정 축제로 선정했다고 12일 밝혔다.

도는 민간 축제 평가단과 도 지역축제육성위원회 심의를 통해 음성 품바축제를 최우수 축제로, 단양온달문화축제와 영동포도축제를 우수 축제로 각각 선정했다.

증평인삼골축제와 보은대추축제, 옥천지용제는 유망 축제로 뽑혔다. 이번에 선정한 도 지정축제에는 3000만~7000만원의 도비를 각각 지원한다.

도 지정축제 선정 기준은 문화관광 자원화와 관광상품화 가능성과 발전성, 축제 콘텐츠와 개최 성과 등이다.

음성품바축제와 옥천지용제는 5월에, 괴산고추축제와 영동포도축제는 8월에, 단양온달문화축제와 증평인삼골축제·보은대추축제는 9~10월에 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