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속 깊은 언론' 충청미디어 인터넷 서비스 개시
상태바
'속 깊은 언론' 충청미디어 인터넷 서비스 개시
  • 뉴시스
  • 승인 2015.02.12 08: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람과 신뢰, 혁신을 기치로 내세운 충청미디어가 11일 서비스를 시작했다.

㈜충청미디어(대표 지용익)는 인터넷 신문 충청미디어(www.thecm.net)와 인터넷 경제신문 충청비즈(www.cbiz.kr)를 발행한다.

충청권 일간지 중부매일 편집국장·대표이사를 지낸 지용익 기자와 같은 신문사 편집국장 출신 박상연 기자가 발행·편집인과 편집국장을 각각 맡았다.

여기에 같은 신문사 사회부장을 지낸 신성우 기자도 합류했다. 다른 인터넷 미디어와 비교하기 어려운 연륜 있는 필진을 갖췄다는 평가다.

충청미디어는 경제, 문화, 사람, 기획 등의 섹션을 통해 지역과 국내 이슈를 전달하면서 모든 유형의 커뮤니케이션이 공존할 수 있는 플랫폼을 구축할 계획이다.

지 발행인은 "너무 빠른 뉴스, 너무 많은 뉴스가 사실 확인과 옳고 그름을 판단하는데 어려움을 주고 있다"면서 "원칙에 입각한 깊이 있는 성찰로 지역 이슈를 분석하고 대안을 제시하는 일류미디어가 될 것"이라는 포부를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